알림마당

메인화면으로 이동 > 국립산림과학원 > 알림마당 > 보도자료
  • 프린트

보도자료

교실 밖 숲에서 자연과 생태계의 소중함을 배우다

담당부서
연구기획과
작성자
나성준 메일보내기
게시일
2018-07-02
조회수
457
키워드
산림과학원 그린캠프
연락처
내용보기

교실 밖 숲에서 자연과 생태계의 소중함을 배우다
- 유한킴벌리·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와 ‘숲 체험 여름학교-그린캠프’ 개최 -


□ 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원장 이창재)은 7월 30일부터 8월 2일까지 강원도 횡성에 있는 국립청태산 자연휴양림에서 유한킴벌리(대표 최규복),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소장 정영덕)와 함께 전국 여고생을 대상으로 ‘숲 체험 여름학교-그린캠프’(이하 그린캠프)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 그린캠프는 1988년 국내 최초로 ‘필드 스터디’ 개념을 도입해 올해로 30주년을 맞는 국내 최장수 숲 체험 현장 교육으로 그동안 4,300여 명이 넘는 여고생들에게 숲과 자연에 대해 직접 체험하고 관심과 흥미를 높이는 기회를 공유함으로써 환경리더로 성장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왔다.
  ○ 산림청 ‘산림교육 프로그램’으로도 인정을 받은 그린캠프는 숲 체험에 대한 만족도가 높아, 캠프에 참여했던 여고생들이 대학생이 되어 멘토로 돌아와 봉사하는 이른바 ‘연어 캠프’로도 명성을 이어가고 있다.
  ○ 국립산림과학원은 연구를 통해 숲 체험이 숲과 환경에 대한 관심과  흥미를 높이고 정서적 불안감을 감소시키는 등 긍정적 효과를 나타  낸다고 발표한 바 있다.

□ 이번 캠프에서는 국립산림과학원 박사, 대학교수, 교사 등 각 분야 전문가들로 구성된 30여 명이 전문 강사로 참여해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지도한다.
  ○ 프로그램으로는 여고생 참가자들의 숲 체험 교육 전후 및 숲속에서의 스트레스 지수 변화를 측정, 숲의 힐링 기능에 대해 확인하는 시간이 있다.
  ○ 아울러, ‘숲에서 길을 찾다’라는 주제로 숲과 인간 그리고 4차 산업혁명에 대해 사회 명사와 함께 토론하는 시간도 갖는다.

□ 국립산림과학원 이창재 원장은 “그린캠프를 통해 우리의 소중한 자산인 숲을 가꾸는 일이 얼마나 중요한지를 직접 느낄 수 있는 경험이 될 것”이라며, “참여하는 학생들이 숲속 체험 교육을 통해 각자의 미래를 설계하고 잠시나마 힐링의 시간을 가졌으면 한다”고 말했다.

□ 국립산림과학원은 앞으로도 미래의 주인공인 청소년들이 숲과 생태계의 중요성을 몸으로 느끼고 산림환경 지키기를 실천할 수 있도록 다양한 체험교육 기회를 만들어 나갈 계획이다.

교실 밖 숲에서 자연과 생태계의 소중함을 배우다 이미지1

  • 첨부파일
    180702보도자료-교실 밖 숲에서 자연과 생태계의 소중함을 배우다.hwp [224768 byte]
    여고생 숲체험 여름학교 그린캠프-필드스터디-숲과나무-박고은박사.jpg [1420476 byte]

만족도 조사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 하셨습니까?
Quick Menu
자주하는질문
민원신청
직원안내
법령정보
규제개혁
정보공개
데이터개방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