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관소식

    • 프린트

    보도자료

    감나무, 사스레피나무 등 남부권 산림식물 품종심사 거점 마련

    담당부서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
    작성자
    윤도현 메일보내기
    게시일
    2018-09-03
    조회수
    517
    키워드
    남부권 출원품종 재배심사를 위한 재배포지 준공
    연락처
    내용보기
    감나무, 사스레피나무 등 남부권 산림식물 품종심사 거점 마련 이미지1

    □ 산림청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센터장 권오웅)는 9월 3일, 신속?정확한 품종심사를 위해 남부권 재배포지 준공식을 사천시 서포면에서 열었다.


    □ 재배포지는 신품종의 품종보호권을 받기 위해 심사를 받는 과정에서 구별성, 균일성, 안정성을 심사하기 위해 필요한 공간을 말하며,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에서는 식물의 생육특성을 감안하여 기후대별로 재배포지를 구축하고 있다.
         ○ 권역별 재배포지 운영현황 : 중부권 2개소(충주 2.0 ha), 북부권 1개소(춘천 0.7ha) 


    □ 지금까지 감나무, 사스레피나무 등 남부지역이 적지인 출원품종의 경우 기후 및 생육조건을 감안하여 부득이하게 출원인이 조성한 현장에서 재배시험을 실시하였으나, 앞으로는 남부권 재배포지를 이용함으로써 출원인이 재배심사 대상식물을 직접 관리하는 부담을 줄일 것으로 기대된다.


    □ 또한, 최근 산림청에서는 유망 특용자원 신품종을 대상으로 신품종 재배단지 시범사업을 추진하고 있어, 남부권 재배포지에 신품종을 보존?증식함으로써 남부지역의 유망한 산림작물 보급에 중추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권오웅 국림산림품종관리센터장은 “이번 남부권 재배포지 조성을 계기로 출원품종의 적절한 생육관리가 이루어지지 않아 발생하는 재배시험 연기사례를 최소화 하고 신속?정확한 품종심사로 출원인의 권리를 보장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 첨부파일
      180903.NFSV.보도자료.남부권 출원품종 재배심사를 위한 재배포지 준공.hwp [79360 byte]
      180903.NFSV.첨부파일.남부권 출원품종 재배심사를 위한 재배포지 준공식 기념사진.JPG [73300 byte]

    만족도 조사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 하셨습니까?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