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청뉴스

메인화면으로 이동 > 행정·정책 > 산림청뉴스 > 보도자료
  • 프린트

보도자료

산림일자리의 보고(寶庫), ‘숲 속의 대한민국’을 가꿀터

담당부서
기획운영팀
작성자
권유진 메일보내기
게시일
2019-01-09
조회수
117
키워드
남부지방산림청, 숲속의대한민국, 숲가꾸기, 발대식
연락처
내용보기

산림일자리의 보고(寶庫), ‘숲 속의 대한민국을 가꿀터
- 남부지방산림청, “2019년 숲가꾸기 발대식개최 -

  남부지방산림청(청장 최수천)은 9일(수) 청사 잔디광장에서 숲가꾸기 참여 근로자, 임업관련관계자, 직원 등 12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2019년 숲가꾸기 발대식 및 안전사고 예방 결의대회”를 개최하고 본격적인 숲가꾸기 사업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이날 발대식에서는 “숲 속의 대한민국” 실현을 위한 숲가꾸기 사업의 성공적 추진과 안전한 산림사업장 조성을 다짐하였다. 또한 산림사업 안전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우고 안전의식 고취 및 사고예방을 위해 산림조합중앙회 임업기술훈련원의 전문강사를 초청하여 산림사업 안전교육을 실시하였다.

  남부지방산림청은 올해 경상남·북도 지역의 국유림(277천ha) 중 여의도 면적의 약 29배에 달하는 8,457ha에 약 140억의 예산을 투입하여 봄철에 심은 나무를 가꾸고 덩굴류 제거, 대기오염 감소 등을 위한 생활권 주변 숲을 건강하게 가꾸는 등 다양한 숲가꾸기를 추진할 계획이다. 또한 이러한 숲가꾸기를 통해 연인원 11만여 명의 산림일자리도 창출할 계획이다.

  최수천 남부지방산림청장은 “숲가꾸기를 통해 다양한 산림의 기능을 최적으로 발휘할 수 있는 건강한 숲을 만들어 국민 모두가 숲의 혜택을 골고루 누릴 수 있는 숲속의 대한민국을 구현하겠다”라고 말했다.

산림일자리의 보고(寶庫), ‘숲 속의 대한민국’을 가꿀터 이미지1 산림일자리의 보고(寶庫), ‘숲 속의 대한민국’을 가꿀터 이미지2 산림일자리의 보고(寶庫), ‘숲 속의 대한민국’을 가꿀터 이미지3

  • 첨부파일
    영림단원들을 격려하고 있는 최수천 남부지방산림청장.JPG [6238700 byte]
    영림단장 결의문 낭독사진.JPG [8933503 byte]
    2019년 숲가꾸기 발대식 단체 기념사진.jpg [8820442 byte]

만족도 조사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 하셨습니까?
Quick Menu
자주하는질문
민원신청
직원안내
법령정보
규제개혁
정보공개
데이터개방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