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프린트하기
국립자연휴양림, 6월 11일 예약부터 2자녀 가구 이용료 30% 감면
  • 작성일2024-06-10
  • 작성자산림휴양치유과 / 김숙희 / 042-481-4211
  • 조회136
  • 음성듣기
    음성듣기

국립자연휴양림, 6월 11일 예약부터 2자녀 가구 이용료 30% 감면 이미지1


국립자연휴양림, 6월 11일 예약부터 2자녀 가구 이용료 30% 감면

산림청(청장 남성현)은 6월 11일부터 국립자연휴양림 이용료 감면기준이 3자녀에서 2자녀 가정으로 완화된다고 밝혔다.

기존 국립자연휴양림 이용료 혜택은 19세 미만 자녀를 3인 이상 둔 가정에 적용됐으나 최근 출산인구 감소 및 가족구성원 수 변화 등을 고려해 다자녀 기준을 2자녀로 완화했다.

이에 따라 2자녀 가구가 국립자연휴양림을 이용할 경우 입장료가 면제되며 시설이용요금은 주중에는 객실 30%, 야영시설 20%, 주말에는 객실과 야영시설 이용료를 각 10%씩 할인받을 수 있다.

주중 기준 객실 ‘숲속의 집’ 4인실을 예약할 경우 이용요금은 45,000원에서 31,500원으로, 주말·성수기에는 82,000원에서 73,800원으로 할인된다.

다자녀 가구 혜택은 산림휴양 통합플랫폼 ‘숲나들e’를 통해 받을 수 있다.

최근 3년간 국립자연휴양림 이용객 중 다자녀 가구의 연평균 할인 건수는 11,944건이었으며 2자녀로 기준을 완화할 경우 혜택을 받을 수 있는 가구 수는 기존 약 33만8천 가구에서 약 224만4천 가구로 6배 이상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남성현 산림청장은“이번 다자녀 가구 기준 완화로 국민의 산림휴양서비스 이용 기회가 확대될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규제개선을 통해 더 많은 국민이 산림휴양서비스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첨부파일
  • 참고자료1. 국립자연휴양림 다자녀 가구 기준 완화.jpg [974.6 KB] 첨부파일 다운로드
  • (240609) 보도자료-국립자연휴양림, 6월 11일 예약부터 2자녀 가구 이용료 감면.hwpx [509.1 KB] 첨부파일 다운로드
  • (240609) 보도자료-국립자연휴양림, 6월 11일 예약부터 2자녀 가구 이용료 감면.hwp [444.0 KB] 첨부파일 다운로드
  • (240609) 보도자료-국립자연휴양림, 6월 11일 예약부터 2자녀 가구 이용료 감면.pdf [175.3 KB] 첨부파일 다운로드
만족도조사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하셨습니까?
만족도조사선택

COPYRIGHTⒸ 산림청 SINCE1967.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