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프린트하기
''백두산 새끼 반달곰 보성이 보러 오세요''(세계일보)
  • 작성일2006-05-15
  • 작성자 / 김**
  • 조회2363
  • 음성듣기
    음성듣기
















"백두산 새끼 반달곰 보성이 보러 오세요"
nbsp;
[세계일보 2006-05-12 04:39]








ldquo;새끼 백두산 반달가슴곰 보성이는 국립수목원의 명물입니다.rdquo;

8년 만에 산림청 국립수목원(원장 권은오)의 새 식구가 된 백두산 반달가슴곰 2세 보성(수컷middot;생후 4개월)이가 15일부터 일반에 공개된다.


보성이의 아빠는 1997년 10월 한middot;중 임업기술협력사업의 일환으로 한국에 온 백두 반달가슴곰 수컷(12)으로, 지난해 7년간 독신생활을 청산한 수목원의 노총각이었다. 지난 1월19일 야외 우리에서 태어난 보성이는 영하 15도까지 내려가는 숲속 추위에도 아랑곳하지 않고 어미(8살) 품에서 무사히 겨울을 보낸 덕분에 건강하게 자라고 있다.


키 50㎝, 몸무게 15㎏인 보성이는 또래 곰들보다 유독 장난이 심해 철망으로 둘러싼 우리 지붕까지 단숨에 올라가 재롱을 부리는 등 사육사들의 사랑을 듬뿍 받고 있다.


어미 젖과 한끼에 곡물 혼합사료 300sim;400g, 사과와 참외를 거뜬히 먹어치우는 보성이는 다른 백두산 반달가슴곰과 달리 가슴에 새겨진 흰색 반달무늬가 양쪽 어깨까지 연결돼 있는 것이 특징이다.


신정훈 기자


첨부파일
만족도조사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하셨습니까?
만족도조사선택

COPYRIGHTⒸ 산림청 SINCE1967.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