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2019년 산림청 10대 뉴스

등록일 : 2020-01-06

조회 : 333

산림가족 여러분, 2020년이 밝았습니다.

올해 늘 행복하고 좋은 일만 가득하시길 바랍니다.

지난해 산림청은 이렇게 다양한 키워드로 국민의 관심을 받았는데요.

여러분은 이 가운데 어떤 이슈가 가장 기억에 남나요?

산림청은 기해년을 마무리하고 경자년을 맞이해 2019년 산림청 10대 뉴스를 선정했습니다.

언론인과 산림청 직원 등에게 묻고 그 답한 결과를 집계한 순위인데요.

먼저 10위부터 7위까지 만나보겠습니다.

----------------------------------------------------------------------------------------------

2019년 산림청 10대 뉴스 10위는
제32대 산림청장에
박종호 산림청 차장이 임명됐다는 소식입니다.

이로써 산림청은 약 10년 만에
내부 승진 청장을 배출했는데요.

기획과 업무추진력에서 높은 평가를 받고 있는
신임 박종호 산림청장은 지난달 취임사를 통해
사람 중심의 산림정책 혁신을 강조했습니다.

----------------------------------------------------------------------------------------------

다음으로 10대 뉴스 9위입니다.

산림청은 지난해 6월,
접경지역인 강원도 철원·화천·양구·인제·고성 등 다섯 개 군과
경기도 연천군 전역이
유네스코 생물권보전지역으로 지정됐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앞서 재작년 9월 강원도와 연천군은 산림청과 공동으로
해당 지정 신청서를 유네스코에 제출했습니다.

산림청은 앞으로 강원도, 연천군과
생물권보전지역을 체계적으로 보전할 계획입니다.

----------------------------------------------------------------------------------------------

이어지는 8위는
순천만 국가정원에 이어 우리나라 제2호 국가정원이
울산에 탄생했다는 소식입니다.

산림청은 지난해 7월 울산 태화강 지방정원의
생태적 가치를 인정해 국가정원으로 지정했습니다.

이에 따라 산림청은
그동안 수도권과 호남권에 편중된 정원문화 인프라를
영남권으로 확대할 계획입니다.

----------------------------------------------------------------------------------------------

7위에 오른 산림청 10대 뉴스는
지난해 처음으로 시행된 나무의사 자격시험입니다.

산림청에서 주최하는 나무의사 자격을 취득하면 나무병원에서
수목의 피해를 예방하거나
진단 치료하는 업무를 맡을 수 있습니다.

산림청은 최근 생활권 녹지에 대한 수요가 급증함에 따라
나무의사가
미래의 핵심 일자리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

지난해 산림청은 국민이 체감하는 산림정책을 펼치기 위해 노력했는데요.

산림청 10대 뉴스는 산림에 대한 국민의 관심도를 높이고

한 해 동안의 정책 성과를 돌아볼 수 있다는 점에서 의미 있어 보입니다.

이제 6위부터 4위에 오른 뉴스를 알아볼 텐데요.

어떤 이슈가 순위를 차지했을까요?

----------------------------------------------------------------------------------------------

10대 뉴스 6위는
산림청이 아프리카돼지열병 추가 확진을 저지하는 데
적극 나섰다는 소식입니다.

지난해 9월 국내에선 처음으로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발생했는데요.

산림청은
아프리카돼지열병 항공 방역을 지원하기 위해
DMZ와 민통선 일대를 중심으로
산불헬기 약 70대를 동원했고
야생멧돼지 폐사체 정밀 수색을 위해
산불진화인력 3백여 명을 투입했습니다.

----------------------------------------------------------------------------------------------

5위를 차지한 2019년 산림청 10대 뉴스는
국민과 함께하는 숲속의 한반도 만들기 심포지엄 개최입니다.

남북 산림협력 활성화 방안이 논의된 이날 행사에는
정부 부처, 지방자치단체 공무원에
종교계와 민간단체 관계자들까지 참석해
국민적 공감대 확산에 뜻을 모았습니다.

심포지엄에서 산림청은 남북 산림협력 국민캠페인에 사용할
'새산새숲' 브랜드도 선보였습니다.

----------------------------------------------------------------------------------------------

이어지는 10대 뉴스 4위입니다.

산림청이 산불진화인력 확충과 처우개선에 나섭니다.

이는 지난해 발생한 강원도 대형산불의 후속조치로,
산불특수진화대는 300명에서 435명으로 늘리는 한편,
고용연장도 기존 10개월에서 12개월로 개선할 계획입니다.

또, 단계적으로 정규직 전환도 추진할 방침입니다.

----------------------------------------------------------------------------------------------

도시에 숲을 조성하면 미세먼지가 상당히 줄어듭니다.
한여름 기온도 낮추고 자동차 소음까지 감소시키는데요.

그래서 산림청은 작년부터 도시숲 조성사업을 추진하기 시작했습니다.

우리 국민의 큰 관심을 반영하듯 2019년 산림청 10대 뉴스에서
관련 소식이 3위에 랭크됐습니다.

----------------------------------------------------------------------------------------------

산림청은 지난해부터
노후 산업단지 도시재생 사업지 등 주변에
미세먼지를 줄이는 차단숲과 바람길숲 신규 조성에
착수했습니다.

이에 따라 산림청은 현재
미세먼지 차단 필터로 활용하기 위한 차단숲 60헥타르와
여름철 도시외곽의 찬바람을 유도하는
바람길숲 11개소를 조성 중입니다.

----------------------------------------------------------------------------------------------

작년에 두 번째로 주목을 받은 뉴스는
자연휴양림 원스톱 예약시스템 '숲나들e' 운영입니다.

산림청은 전국 147개 자연휴양림을 한 곳에서 예약하고
결제까지 할 수 있는 통합 플랫폼 '숲나들e'를 개시했는데요.

예약 건수가 증가하는 가운데
'숲나들e'는 2019년 공공서비스 혁신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행정안전부장관상,
2019년 웹어워드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했습니다.

----------------------------------------------------------------------------------------------

산불로 생태계가 파괴되면 나무는 30년, 토양은 100년이 걸려야 복원된다고 합니다.

그런데 지난해 4월 강원도 동해안 일원에서 역대급 대형 산불이 발생했습니다.

그나마 진화가 신속하게 이루어져 산불 규모에 비해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었는데요.

지난 해 산림청 10대 뉴스 1위에 선정됐습니다.

----------------------------------------------------------------------------------------------

지난해 4월초 강원 동해안 지역에 발생한 산불.

산림청은 날이 밝자마자
산불진화를 위해 초대형 헬기 4대를 포함해
총 예순두 대의 헬기를 현장에 투입했습니다.

지상에서는
인근 국유림관리소와 지자체, 유관기관의 지원인력
2천7백여 명을 포함해
만3천7백 명이 산불진화 작업에 나섰습니다.

당시 건조경보와 강풍경보까지 발령된 상황이었지만
산림청은 진화인력과 장비를 총 동원해
역대급 산불을 조기에 진화 완료했습니다.

----------------------------------------------------------------------------------------------

이제 새로운 한 해가 시작됐습니다.
올해는 어떤 산림뉴스가 이슈로 떠오를까요?

모쪼록 산림가족 모두에게 밝고 희망 넘치는 소식만 들리면 좋겠습니다.

산림청은 올해도 더 나은 정책으로 국민 여러분과 함께하겠습니다.

이상, 특집으로 보내드린 2019 산림청 10대 뉴스를 마칩니다.

시청해주신 여러분, 감사합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담당부서
대변인
작성자
이태환 메일보내기
작성일
2020-01-06
방송일
20200101
방송매체
산림청
카테고리
연락처
042-481-1816
키워드
산림청장 산불 국가정원 아프리카돼지열병 새산새숲 산림청 미세먼지 숲나들e
첨부파일
  • 2019년 산림청 10대 뉴스.png [2963240 byte] File Download
  • 2019년 산림청 10대 뉴스.webm [257754343 byte] File Download
  • 2019년 산림청 10대 뉴스.wmv [409910785 byte] File Download
  • 2019년 산림청 10대 뉴스(1).mp4 [422238662 byte] File Download

COPYRIGHTⒸ 산림청 SINCE1967.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