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귀산촌이란?
  • 행정적으로는 산림기본법상 산촌으로 이주(주소지 이전)
    하는 것을 말하고 있으나, 구체적으로는 산림자원을
    활용하기 위해 산림 관련 커뮤니티 활동이나 생활 · 생업을
    위해 산촌으로 이주하는 행위
  • 자신의 주된 주거지를 도시에서
    산촌으로 옮기는 것
귀산촌 후 무엇을 할까요?
  • 전원생활
    자연과 어우러져 여유를 가지고 여가 생활을 즐기는 등 윤택한 시간을 보냄
  • 임산물재배
    나무, 열매(수실류), 버섯류, 산나물류, 약초류 등의 임산물 1차 생산 활동
  • 기타(취업 및 창업)
    산림 연계 서비스 산업(산촌 유학, 체험 농장 등),
    농 · 임산물 유통 / 가공업, 마을 기업 취업 등
귀산촌을 위한 준비과정
  • ① 귀산촌 교육 이수
  • ② 산촌에 미리 살아 보기 체험, 특히 계획하고 있는 분야와 관련된 체험과 정보 획득
  • ③ 전문기관 상담
  • ④ 분명한 귀산촌 목적
  • ⑤ 가족의 동의
  • ⑥ 정착할 지역 선정
  • ⑦ 농산물을 재배할 경우 농지구입, 구체적인 재배작물 선택, 수확 후 판로 확보 등 치밀한 사업계획 수립
  • ⑧ 마을의 문화를 이해하고 원주민과 화합하려는 마음자세
귀산촌 통계
  • 귀농 귀촌인 대비 귀산촌인 현황 보기
  • 연도별 귀산촌 가구주의 연령별 현황 보기
more
귀산촌통계

귀산촌인과 귀산촌 가구는 소폭 증가 추세에 있음

최근 6년 귀산촌인은 6.7% 증가하였고 귀산촌 가구는 9.1% 증가함

연도별 귀산촌인 현황 2013년(57.857인/43,001가구),2014년(62,824인/46,449가구),2015년(69,244인/51,524가구), 2016년(69,900인/50,273가구) 2017년(66,251인/49,272가구) 2018년(61,709인/46,923가구)

(단위 : 명, %)

귀산촌인구 변화

귀산촌인, 귀산촌가구수,귀농어동반가구원의 2013년~2018년의 증감을 나타내는 표입니다

구분 2013년 2014년 2015년 2016년 2017년 2018년 2013 - 2018
증감(%)
전국 50,428,893 50,746,659 51,014,947 51,245,707 51,446,201 51,606,633 1,177,740(2.3)
산촌 1,437,884 1,436,169 1,438,649 1,443,658 1,437,490 1,425,800 △12,084
(△0.8)
귀농어·
산촌
423,684 458,861 488,084 497,386 518,176 491,615 67,931(16.0)
귀산촌 57,857 62,824 69,244 69,900 66,251 61,709 3,852(6.7)
귀산촌가구 43,001 46,449 51,524 50,273 49,272 46,923 3,922(9.1)

* 증감의 ( )는 구성비 증감을 나타냄

연도별 귀산촌 가구주의 연령별 현황

연도별 귀산촌 가구주의 연령별현황 2013년-10대이하(0.3%)20대(13.9%)30대(19.4%)40대(20.7%)50대(24.5%)60대(13.1%)70대(8.1%), 2014년-10대이하(0.4%)20대(12.0%)30대(18.2%)40대(20.2%)50대(25.8%)60대(14.2%)70대(9.2%), 2015년-10대이하(0.4%)20대(12.1%)30대(16.4%)40대(17.6%)50대(23.8%)60대(13.9%)70대(7.8%), 2016년-10대이하(0.3%)20대(15.1%)30대(18.4%)40대(17.8%)50대(24.9%)60대(15.7%)70대(7.8%),
[참고]귀농·귀촌인(귀농어·귀촌 활성화 및 지원에 관한 법률)
  • 동(洞)지역에 1년 이상 거주한 사람이 대상 기간 중 읍·면 지역으로 이동하여 각각 아래 조건을 만족한 사람(통계청, 2015)
    • (귀농인 조건) : 농업경영체등록명부, 농지원부, 축산업등록명부에 등록한 사람
    • (귀촌인 조건) : 위 조건을 충족하는 이동자 중 학생, 군인, 직장근무지 이동으로 인한 일시적 이주, 귀농인 및 동반가구원, 귀어인 및 동반가구원 제외
만족도조사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하셨습니까?
만족도조사선택
평점 3.5/5

COPYRIGHTⒸ 산림청 SINCE1967.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