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메인화면으로 이동 > 참여마당 > 관련소식
    • 프린트

    관련소식

    올해 숲해설가 200여 명 자원봉사 나선다

    담당부서
     
    작성자
    운영자 
    작성일
    2016-03-30 
    조회수
    1410 
    키워드
    연락처
    내용보기
    올해 숲해설가 200여 명 자원봉사 나선다 이미지1

    - 산림청, 6개 운영기관 선정... 전국 주요 휴양림·수목원 등에 배치 -


    산림청(청장 신원섭)은 2016년 숲해설가 자원봉사 운영기관으로 산림교육전문기관 6곳을 선정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간다고 24일 밝혔다.

    숲해설가 자원봉사 제도는 산림교육 수요 증가에 따른 산림복지 서비스 증진을 위해 산림청이 2015년부터 도입했으며, 올해 숲해설가 200여 명이 자원봉사 활동에 참여하게 된다.

    운영 기관은 (사)한국숲해설가협회 부경협회, (사)에코아이 생태교육연구소, 환경교육연구지원센터, ㈜대전충남생태연구소 숲으로, (사)한국숲해설가협회 경북협회, (사)대전충남숲해설가협회 등 6곳으로 앞으로 자원봉사 모집과 배치, 숲해설 프로그램 운영 등을 수행하게 된다.

    자원봉사자 모집공고·선발은 운영기관 누리집 등을 통해 이루어지며 선발된 숲해설가들은 3월부터 11월까지 전국 주요 휴양림, 수목원, 도시숲에서 숲해설 서비스를 제공한다.

    산림청 이순욱 산림교육문화과장은 "숲해설가들이 자원봉사 활동을 통해 보람과 자긍심을 느끼고 국민들은 양질의 숲해설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숲해설가 자원봉사 제도를 발전시켜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 첨부파일
    만족도 조사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 하셨습니까?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