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메인화면으로 이동 > 참여마당 > 관련소식
    • 프린트

    관련소식

    공공건축 패러다임의 푸른변화, 친환경 목조화!!

    담당부서
     
    작성자
    운영자 
    작성일
    2016-06-01 
    조회수
    2280 
    키워드
    연락처
    내용보기


    공공건축 패러다임의 푸른변화, 친환경 목조화!!

    - 국립산림과학원, 전라남도ㆍ한국목구조기술인 협회와 손잡고 공공건축물 목조화에 앞장 -

    □ 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원장 남성현)이 전라남도(도지사 이낙연), (사)한국목구조기술인협회(회장 김헌중)와 지난 30일(월)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도내 공공건축물의 친환경 목조화를 위해 상호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 협약에 따라 국립산림과학원은 개발된 목재 이용기술과 친환경 목조건축모델을 제공하며, 전라남도는 행정지원 및 정책 제언 등을 담당, (사)한국목구조기술인협회는 전남지역 목구조기술자 양성에 나선다.

    □ 국립산림과학원은 그동안 목재 이용과 목조건축 기술개발을 통해 건축비용을 절감하고 내화(耐火), 차음(遮音), 단열 등 건축물의 품질 향상을 위한 연구를 추진해 왔다.
      ○ 이러한 결과로 지난해에는 저에너지건축물 기준에 적합한 ?목조주택의 시공 및 설계 가이드라인?을 제작ㆍ보급한 바 있다.
      ※ 저에너지건축물 : 연간 난방에너지 요구량 7ℓ/㎡(등유 기준) 이하의 건축물
      ○ 또한, 7월 준공을 앞두고 있는 국내 최대 규모(지상 4층, 면적 4,500㎡)의 목조 공공건축물(산림유전자원부연구동, 경기 수원)을 완공하였다.

    □ 남성현 국립산림과학원장은 “공공건축물의 목조화는 목조건축 활성화를 이끌어 기후변화 시대에 적합한 친환경 문화를 선도할 것이다”면서, “이번 협약을 통해 전남지역에 새로운 산업과 고급 일자리가 활발하게 만들어지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 이낙연 전라남도지사는 “전라남도에서는 ‘숲 속의 전남’ 만들기를 역점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다”면서, “박물관, 전시관과 같은 목조 공공건물이 활성화어 지역의 랜드마크 역할을 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 이번 협력을 계기로 전남지역은 설계비 등의 절감을 통해 고품질 목조건축을 보다 쉽게 도입할 수 있게 되고, 국립산림과학원은 목재문화 확산과 목조건축 등 산림산업이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공공건축 패러다임의 푸른변화, 친환경 목조화!! 이미지1 공공건축 패러다임의 푸른변화, 친환경 목조화!! 이미지2

    • 첨부파일
    만족도 조사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 하셨습니까?
    TOP